자치행정 > 시청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자치행정
시청
박윤국 시장, 부동산 투기 의혹 철저 조사 지시
기사입력: 2021/03/08 [10:35]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포천매일뉴스

 

  © 포천매일뉴스

 

  © 포천매일뉴스


박윤국 시장이 최근 시청 간부 공무원의 부동산 투기 의혹에 관련해 관계 부서의 철저한 조사를 지시했다.

 

박 시장은 8일 오전 개최된 주간 간부회의에서 “최근 언론의 관심이 집중 되는 사건에 대해 관련 부서는 철저한 조사를 통해 의혹을 규명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조사를 통해 잘못된 사실이면 합당한 처벌이 있어야 한다. 공직자는 자신의 이익에 대해 자제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또 “‘모든 것을 채우려 하지 말라’는 도덕경을 인용하며 ‘공직자로서 신분, 권력, 권위, 재물 등을 전부 가지려 말고 좀 더 공정한 방향으로 일을 해야 한다”고 거듭 강조했다.

 

그러면서 “이번 일로 인해 공직자 모두는 자신을 살피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한편 투기 의혹 당사자는 업무 보고에 앞서 “자신의 일로 물의를 빚어 죄송하다”며 사과했다.

 

업무보고에서 박 시장은 “업무 추진에 있어 미리 예측하고 준비하지 않으면 능률이 떨어진다”면서 “철저한 추진과 허약한 체질 개선에도 노력해 달라”고 주문했다.

포천매일뉴스 포천매일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포천매일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나눔을 사랑하는 사람들의 모임~ 김치와 함께 사랑을 싣고
주간베스트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