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치행정 > 시청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자치행정
시청
포천시, 임영웅 트롯거리 마을 만들기 본격 착수
기사입력: 2020/07/30 [18:22]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포천매일뉴스

 

  © 포천매일뉴스

 

  © 포천매일뉴스

 

  © 포천매일뉴스


포천시에 임영웅 트롯 거리가 조성될 계획이다. 이를 위해 포천시는 30일 시정회의실에서 ‘포천 임영웅-트롯거리’ 기본계획수립 및 타당성 용역 착수 보고회를 개최하고 본격 논의를 시작했다.

 

이날 착수보고회에는 박윤국 시장, 소흘읍 및 고모 3리 단체장, 관계 공무원 등이 참석했으며, 용역사인 (사)한국인성창의융합협회(대표 부두완) 착수보고와 이에 대한 질의응답 순으로 진행했다. 

 

이번 용역의 특징은 오랜 장고 끝에 박윤국 시장이 직접 준비한 트롯 문화컨텐츠에 의한 도시재생 사업으로 박 시장은 트롯에 의한 ‘문화관광순환과 지역경제 공존의 연결 고리’라는 목표를 갖고 있다. 

 

첫째, 공존전략은 지역협의체와 함께 만드는 1가게 1미니 트롯 박물관 조성 연구다. 이는 포천트롯 마을 만들기 생산 기지의 첨병 역할을 기대하고 있다. 

 

둘째, 임영웅 팬클럽 회원 약 12만과 수백만 팬이 함께 만드는 감성 힐링의 거리 조성이다. 이 거리는 팬들 스스로 운영하는 시스템을 만들 계획이다.

 

셋째, 전문가 음악 녹음실과 일반인 셀프녹음실, 개인방송국시설, 조성 계획이다. 이는 유명 작곡가의 작곡실과 음악관련 전문가, VR/AR전문가 등 집단이 자생하는 공간을 조성으로, 생산기지 헤드의 역할 계획이다.

 

넷째, 관광순환으로 포천 관광 레포츠 인구가 머무는 도시로의 계획이다. 이는 포천의 관광인구와 골프장 등 이용 인구를 묶는 묶음 관광융합이며, 포천 미래 산업으로 탄생하게 된다. 

 

그리고 트롯 팬클럽과 함께하는 공동의 행사 개발, 트롯 팬 모두가 참여하는 유튜브 제작 경연, 트롯관련 행사 등도 이번 연구에서 담아낸다. 

 

박윤국 시장은 “포천의 자랑 임영웅을 매개체로 하는, 트롯문화 컨텐츠를 접목한 다양한 사업을 발굴하여 포천의 문화관광과 연계할 필요가 있다.”면서 “지역주민과 트롯 팬클럽회원, 팬, 생산 기지의 융합적 묶음으로 연구하고, 4차 5차 산업 혁명과 연결된 문화에 의한 도시 재생의 첫 사례로 연구결과를 만들어주길 바란다.”라고 당부했다. 

 

가수 임영웅은 2015년 KBS ‘전국 노래자랑’ 경기도 포천시편에서 최우수상을 수상을 시작으로 KBS ‘아침마당’에서 최강자전까지 5연승을 달성해 가수 임영웅으로서의 입지를 탄탄하게 확보한 후 TV조선 트롯 경연 프로그램 ‘미스터트롯’에 참가해 최종 우승으로 트롯 열풍을 이끌며 2020년 최고의 한 해를 보내고 있다. 그의 인기와 더불어 2019년 7월부터는 포천시 홍보대사로 활발히 활동하고 있다. 

포천매일뉴스 포천매일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포천매일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대한적십자사봉사회 포천지구협의회, 사랑의 열무김치 나눔 행사 개최
주간베스트
광고
광고
광고
광고